KBS 다큐 '23.5', 괴될뢰 국제 페스티벌 2개 부문 수상

박성민 / 기사승인 : 2021-09-14 09:34:07
  • -
  • +
  • 인쇄
KBS 다큐멘터리 '23.5' 공식 포스터
[‘사람이 살아가는 오늘 뉴스’ today1] KBS 다큐멘터리 23.5가 국제 페스티벌에서 2개 부문 수상이라는 영예를 안았다.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헝가리에서 열린 '괴될뢰 국제자연영상 페스티벌'에서 '23.5' 시리즈는 공식 초청 받아 현지에서 상영됐다.

혹독한 자연 기후에 적응하며 우기를 기다리는 남수단과 인도 사람들의 삶과 지혜를 그린 2부 '기다림의 조건'이 TV독립 다큐멘터리부문에서 동상을, '23.5' 시리즈 전체로 아스토디(Astodi) 특별상을 수상했다.

괴될뢰 국제자연영상 페스티벌은 자연환경 분야의 전문 국제 페스티벌이다. 영상 상영과 특별 전시 행사를 통해 생물의 다양성, 천연자원의 가치 공유, 자연 보호와 보존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자 설립됐다.

매년 110개국 이상 2000개 이상의 영화가 출품되고, 3만명 이상이 방문하는 국제행사다.

페스티벌 심사위원단은 '23.5'가 전지구적으로 함께 하는 삶의 의미를 보여 주었고, 다른 곳에 살아도 결국 '나'와 타인의 생사가 연결되어 있다는 이치를 경이롭게 그려 냈다고 호평했다.

이번 성과로 '23.5'는 국제 페스티벌에서 네 번째 수상을 달성했다. 공식 초청작으로 현지 관객과 미디어 전문가에게 상영된 것은 다섯 번째이다.

[저작권자ⓒ today1.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