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원 국회의원, 2021‘참 괜찮은 의원상’수상

박성민 / 기사승인 : 2021-09-14 13:45:50
  • -
  • +
  • 인쇄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 경기도당위원장 맡으며 민생회복 노력 호평받아!
김성원 국회의원(재선, 경기 동두천‧연천)
[‘사람이 살아가는 오늘 뉴스’ today1] 국민의힘 경기도당위원장 김성원 국회의원(재선, 경기 동두천‧연천)이 14일, MBN과 한국여성유권자연맹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국회의원 종합의정평가 ‘참 괜찮은 의원상’을 수상했다.

‘참 괜찮은 의원상’은 국민의 대표자인 국회의원이 입법활동과 민생활동, 국민과의 소통, 사회갈등을 해소하여 국민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하고, 본연의 역할인 의정활동을 복합적으로 평가하여 입법기관으로서의 대한민국 정치발전을 위해 헌신해온 국회의원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심사위원단은 김성원 의원에 대해 제21대 국회 등원 이후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를 역임하면서 여야간 소통을 원활하게 이끌고, 코로나 장기화로 침체된 민생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고 했다. 이어 국회 운영위원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며 국민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정부 정책이 펼쳐질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김성원 의원은 실제 제21대 국회 개원 후 경제, 안전, 보훈 등 민생과 관련한 다양한 패키지법 등 총 71건의 법안을 대표발의했고, 이 중 11건이 통과됐다. 이처럼 국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앞장서왔으며, 최근 국민의힘 경기도당 위원장 취임 후 민생회복을 위한 광폭행보를 펼쳐 연일 화제에 오르고 있다.

김성원 의원은 “주어진 역할에 충실했을 뿐인데 뜻 깊은 상을 주셔서 감사하면서도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초심 잃지 않고 코로나 조기 극복과 민생 회복을 통해 국민께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는 의정활동을 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경기도를 대표하는 국회의원으로서 수도권 규제개혁을 통해 역차별을 해소하고, 경기도민의 삶의 질이 실질적으로 개선될 수 있도록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today1.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