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사과원예농협 ‘산내울 복분자주’ 미국 시장 진출

박성민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5 21:20:05
  • -
  • +
  • 인쇄
거창 ‘산내울 복분자주’ 4,000병 미국 수출길
▲ 거창사과원예농협 ‘산내울 복분자주’ 미국 시장 진출

[today1=박성민 기자] 거창사과원예농협에서 생산한 ‘산내울 복분자주’가 미국으로 첫 수출길에 올랐다.

거창군은 15일 거창사과원예농협 청과물종합처리장에서 구인모 군수, 윤수현 거창사과원예농협조합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거창 ‘산내울 복분자주’ 4,000병 미국 수출을 기념하는 선적식을 가졌다.

거창사과원예농협에서 생산하는 ‘산내울 복분자주’는 과실주로 우리지역 생산 원료를 사용해 25∼30℃를 유지하는 발효탱크에서 3개월 이상 장기 숙성 시켜 깊은 맛과 향을 내는 것이 특징으로 그 맛을 인정받아 인천공항 면세점과 백화점에 입점하는 등 인지도 제고에 힘쓰고 있다.

또한, ‘산내울’이라는 브랜드명으로 복분자주를 비롯해 해발 600m 이상 고랭지에서 생산된 거창 오미자와 사과를 이용해 ‘산내울 오미자주’, ‘산내울 사과애주’를 생산하고 있다.

‘산내울 오미자주’는 2014년 제14회 미국 샌프란시스코 국제주류품평회(SWSC), 2015 몽드셀렉션 주류품평회에서 금메달을 수상했고, ‘산내울 사과애주’는 지난 7월과 9월에 거쳐 500여 병을 싱가포르로 수출하며 해외시장에서 인기를 확인했다.

윤수현 조합장은 “이번 수출을 통해 해외시장에 거창 전통주의 위상을 높이고 농촌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수출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고, 활발한 홍보 마케팅을 통해 현재 계획 중인 ‘산내울 오미자주, 복분자주, 사과애주’의 베트남 수출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수출 선적식에 참석한 구인모 군수는 “거창 복분자주의 미국 진출을 축하하고,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힘써주시는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우리 전통주의 수출 활성화와 판로개척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경상남도거창군]

[저작권자ⓒ today1.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