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흥건설그룹, 평택 ‘브레인시티’ 용지 4차분 성공 마감

김대용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5 12:49:19
  • -
  • +
  • 인쇄
4차 용지 낙찰률 97% 기록…43필지 중 42필지 공급 완료
▲평택 브레인시티조감도. (사진=중흥건설그룹)

 

중흥건설그룹 중흥토건과 평택도시공사 등이 공동 출자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SPC) ‘브레인시티 프로젝트 금융투자’가 경기 평택 ‘브레인시티’ 4차 용지공급을 성공리에 마감했다.

이번 4차 용지공급은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가 운영하는 온라인공매시스템(온비드)에서 지난 11일부터 23일까지 △단독주택용지 18필지 △지원시설용지 15필지 △상업용지 10필지 등 총 43필지에 대한 입찰을 진행한 결과 지원시설용지(종교시설) 1개 필지를 제외한 총 42개 필지가 낙찰돼 97%의 높은 낙찰률로 양호한 공급을 기록했다.

용지별 최고 낙찰가율은 상업용지가 공급예정가격 대비 181.34%로 가장 높았다. 이어 △단독주택용지 170.00% △지원시설용지 164.81%가 그 뒤를 이었다. 4차 용지공급 계약체결은 25일부터 30일까지 주말과 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4일간 진행된다.

중흥건설그룹 관계자는 “평택 브레인시티가 4차 산업을 선도하는 첨단산업단지와 함께 교육.의료.연구시설 및 상업시설 등 다양한 분야가 연계되는 만큼, 차별화된 가치를 높게 평가받고 있다”며 “이처럼 높은 투자가치를 바탕으로 용지공급도 성공적으로 진행됐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최대 규모 일반산업단지로 조성되는 평택 ‘브레인시티’는 경기도 평택시 도일동 일원 약 482만㎡ 규모에 첨단산업단지와 대학, 주거·상업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역 생산, 부가가치 유발 등 약 1조7,000억 원의 경제적 파급효과와 함께 7,800여 명의 취업유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돼 평택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경기 남부 지역 균형 발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평택 ‘브레인시티’는 직선거리 2㎞ 이내에 수서고속철도(SRT) ‘지제역’이 있어 서울 강남까지 20분 내 접근이 가능하고, 고속도로 5개, 국도 5개, 철도 5개가 인접해 있는 등 최적의 교통 여건을 갖췄다.

삼성전자 고덕산업단지, LG전자 디지털파크 및 진위산업단지를 비롯해 이미 완공 또는 조성 중인 산업단지 21곳과 인접해 있어 이에 따른 성장 가능성도 크다. 평택시는 향후 이 일대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산업벨트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저작권자ⓒ today1.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중흥건설그룹, 평택 ‘브레인시티’ 4차 용지 공급2021.11.05
뉴스댓글 >